재난심리지원

  >  재난심리지원

3. 국가재난대응시스템

- 2014년 11월 시행한 정부조직법 개정안에 따라 재난안전 총괄부처로 국무총리 직속의 ‘국민안전처’를 신설하여 일원화된 재난대응기관을 발족하였음. 국민안전처는 국가적 재난
  관리를 위한 재난안전총괄부서로서, 종합적이고 신속한 재난안전대응 및 수습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설치되었음. 이전의 재난 대응 기관은 침몰사고와 같은 ‘사회재난’은 안전행정부가,
  ‘자연재해’는 소방방재청이 전담하는 것으로 이원화 되었음.

- 재난 발생시 기본적으로 해당 유관기관이 담당하며, 각 지자체별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, 소규모 재해의 복구를 담당하고 있음. 대형 재난 발생시 중앙재난안전 대책본부를 구성,
  재난 대응을 직접 총괄하는 체계를 발동하였음. 국무총리가 지휘하며, 재난 발생시 초동조치 및 지휘를 비롯하여 재난상황 전파 및 수습 등 총괄적인 기능을 담당하게 되었음.

- 2014년 개정안 이전을 기준으로, 총 15개 분야로 나누어진 재난 유형별 아전관리 책임기관은 주로 소방방재청, 환경부, 해양경찰청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, 재난 상황에서의 인적
  피해에 대한 의료지원을 담당하게 될 보건복지부는 총 7개 분야에서의 유관기관으로 구분되어 있음.